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반도체 인력 양성 "지금 당장 실현 가능한 것부터 검토해야"

국립대 반도체 학과 설치·대학원 설립 등 필요

반도체 업계에서 인력난을 호소하는 가운데 지난 7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과학기술 인재를 양성해야 한다"라고 교육부 차관에게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직접 주문했다. 관계 부처 합동으로 '반도체 등 첨단산업 인재양성 특별팀'이 만들어 지는 등 정부의 반도체 인력 양성 정책이 초읽기 수순을 밟고 있다.

22일 오후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반도체 인력 양성 이대로 괜찮은가' 토론회에서는 현재 거론되고 있는 인력 양성 방안을 보완해야 한다는 취지의 주장이 나왔다.

반도체 인력 양성 "지금 당장 실현 가능한 것부터 검토해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이날 발제자로 나선 김정호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는 인공지능, 자율주행, 메타버스 등 미래 4차산업은 반도체를 기반으로 삼고 있다고 운을 떼며"최근 발사한 누리호에 탑재한 센서도 모두 반도체로 이뤄져 있다"면서 반도체 산업이 국가 경쟁력과 직결한다고 강조했다.

반도체 산업 강화를 위해 인력 양성이 시급하지만, 현재 거론되고 있는 반도체 인재 육성 추진 전략에는 문제 있다는 게 김 교수의 생각이다.

그는 "학생 배출 수준과 사회 수요의 미스매치, 수도권 정원 조정과 같은 제도 및 법률 변경 등의 문제점이 있다"면서 "지금 입학생을 뽑아도 학사 인력 배출에는 최소 4~6년, 석·박사는 10년이나 걸린다"고 지적했다.

수도권 정원 조정을 기다릴 만큼 업계의 시간이 충분하지 않다는 것이다. 이에 김 교수는 지금 당장 실현 가능한 전략부터 실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반도체 인력 양성 "지금 당장 실현 가능한 것부터 검토해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김정호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먼저, 국립대에 반도체 학과를 설치해야 한다고 언급한 김 교수는 "국립대는 수도권 대학교와 달리 정원 제한이 없기 때문에 보다 빠르게 반도체 학과 설치가 가능하다"고 했다. 또한 지역 산업과의 연계로 지역문제 해결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게 그의 설명이다.

고급 인력 양성에 관해서는 반도체 대학원을 설립해야 한다고 했다. 다만, 교수 인력이 부족하지 않겠냐는 지적에는 "산업체에 있는 박사급 인력들을 겸직 및 산학협력 교수로 활용하면 된다"라고 첨언했다.

이 외에도 김 교수는 △정부 지원을 통한 단기 아카데미 확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4대 과학기술원, 산업체 공동의 '반도체 인재양성 협의회' 운영 △반도체 융합 전공이나 복수전공 장려 등을 제언했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올해 세계 물류산업 전망 ‘맑음’

물류업계가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항공 및 화물 운임 공급망에 대한 즉각적인 구제가 없음에도, 올해 전망을 낙관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물류회사 어질리티(Agility)가 최근 756명의 물류 업계 전문가를 대상으로 시행해 발표한 ‘2022년 신흥시장물류지수’ 조사 결과, 이중 3

MICE 산업, 코로나 위기 돌파구 모색해야…마이스&테크 결합으로 체질 개선

현재 코로나19 위기가 촉발한 디지털 전환 국면에서 MICE 산업은 새롭게 변화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해야 할 시점에 놓여있다. MICE 산업이란 기업회의(Meeting), 포상관광(Incentive Tour), 국제회의(Convention), 전시회(Exhibition)를 일컫는 말이다. 16일 서울 여의도에 있는 중소기업중앙회에서는

AI, 메타버스 활용한 스마트건설기술의 미래

4차산업혁명으로 촉발한 '디지털 전환'은 코로나19와의 장기전이 이어지면서, 그 중요성이 더 커지고 있다. 정보통신기술(ICT)을 중심으로 한 디지털 전환은 이제, 전 산업분야로 확장, 인공지능(AI) 기술과 메타버스, 증강현실 등을 활용한 첨단 솔루션이 속속 개발되고 있다. 건설 산업도 예

2022년 사이버보안 시장, 아태지역 공격 빈도 높아질 것

다양한 사이버 탈취 공격이 더욱 활발해짐에 따라 과거와 달리 아시아태평양 및 일본(APJ) 지역의 데이터 침해 및 유출이 빈번하게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내용을 비롯해 내년도 사이버보안 시장에 대한 예측을 담고 있는 맨디언트 ‘2022년 보안 시장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카메라 기술은 어떻게 스마트폰 넘어 자동차까지 적용됐나?

스마트폰 시장이 성숙기에 진입하였음에도 카메라 성능에 대한 기대 수요가 높아지면서 스마트폰 제조사들도 카메라의 고화소화, 다기능화를 통해 차별화 전략을 추구하고 있다. 카메라 모듈 시장은 Dual, Triple, Quad, Penta 카메라로 진화하면서 카메라 탑재수가 증가 추이에 있고, 화소수 위주의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