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기회의 땅’ 신남방 이커머스 시장, 현지 시장에 맞는 전략 필요

‘기회의 땅’ 신남방 이커머스 시장, 현지 시장에 맞는 전략 필요 - 산업종합저널 동향

신남방 시장 진출을 위해서는 라마단, 싱글즈데이 등 국가별 종교‧문화와 관련한 전자상거래 이벤트 기간을 활용하거나, 소셜미디어 이용이 활발한 동남아 지역의 특성에 맞춘 현지 인플루언서 마케팅, 프로모션 전략이 도움이 될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이 인도네시아와 태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 동남아 시장을 분석한 글로벌 이커머스 HOT 리포트를 보면, 신남방은 경제성장률이 5% 이상으로 높아 세계경제 성장 엔진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 보고서는 싱가포르 전자상거래 시장은 안정적이고 견고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선진화된 국제물류 네트워크와 IT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고, 싱가포르 정부는 콜드체인 관리, 제약 물류 분야 등에 대한 글로벌 전자상거래 허브 구축을 추진 중이라고 했다.

싱가포르는 다양한 문화권의 사람들이 거주하고,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다른 국가와 근접해 있어, 싱가포르를 동남아 시장의 테스트 베드 삼아 우선적으로 진출하는 전략이 주효할 것으로 분석했다.

태국은 인구 98.9%가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를 활용한 모바일 쇼핑 경험을 갖고 있다. 경제 요인과 온라인으로 전환하는 소비자 행동에 맞춰 태국 정부가 진행한 태국 4.0 정책 등으로 전자상거래 시장의 빠른 성장이 기대된다.

베트남은 젊은 인구 증가와 경제성장을 바탕으로 전자상거래 시장의 빠른 성장이 기대되는 국가다. 특히 선크림, 색조 화장품 등 뷰티제품 수출기업은 한-베트남 FTA에 따른 관세율 인하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돼 시장진출의 기회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조우주 중진공 온라인수출처장은 “해외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기업은 중진공이 운영하는 온라인 수출대행사업, 온라인 직접수출 지원사업, 온라인수출플랫폼 수출지원사업, 수출BI 특성화프로그램 등에 참여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전제한 뒤 “글로벌 이커머스 HOT 리포트가 중소벤처기업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CES 2022 혁신상 623개 중 한국 기업 제품·기술 22.3% 차지

팬데믹 상황이 장기화되는 가운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인 CES 2022가 개최됐다. 올해 CES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인 약 2천200여 개 기업이 참가,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절반가량 규모가 축소됐다. 반면, 한국 기업은 역대 최대 규모로 참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을 기술 혁신과 제

탄소중립을 위한 한국형 에너지 사업 전략, ‘K-Taxonomy’

유럽연합(EU)이 2020년 6월 친환경 에너지 분류 체계인 ‘녹색분류체계(Green Taxonomy)'를 처음 발표한 이후, 다른 국가들도 친환경 에너지 분류 체계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 녹색분류체계는 다양한 녹색 에너지를 다루는 기업에 세제 및 금융 혜택을 주는 등 친환경 사업을 지원하는 방침

프랑스 배터리 업체 ACC, “한국과 전략적 협력 관계 원해”

전 세계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친환경차인 전기차에 활용되는 배터리 시장에 대한 관심도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전기차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글로벌 기업들은 협력 관계 구축에 힘쓰고 있다. 프랑스 배터리 기업 ACC(Automotive

브라질, 메타버스 급부상…가상세계 선봉에 설까

메타버스가 세계 산업 트렌드 중 하나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브라질에서도 가상공간을 활용한 업계의 움직임이 활발하다. 디지털 기술 습득력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브라질 국민이 메타버스 진입 장벽을 낮췄다는 시각도 있다. 최근엔 5G 주파수 입찰을 완료하면서, 관련 산업이 급물살을 탈

‘기회의 땅’ 신남방 이커머스 시장, 현지 시장에 맞는 전략 필요

신남방 시장 진출을 위해서는 라마단, 싱글즈데이 등 국가별 종교‧문화와 관련한 전자상거래 이벤트 기간을 활용하거나, 소셜미디어 이용이 활발한 동남아 지역의 특성에 맞춘 현지 인플루언서 마케팅, 프로모션 전략이 도움이 될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